Home > 교회소개 > 목사님 칼럼 > 손맛
  제목
   손맛
  작성자   운영자
  조회   23   추천   0   트랙백 주소

김치에 대해 연구하는 사람이 말하기를,
똑같은 양념과 재료를 가지고 김치를 담궈도 맛이 전혀 다르다고 한다.
그 이유를 살펴보니,
담그는 사람의 손에 살고 있는 특별한 균이 김치에 배어서
발효될 때 독특한 맛이 된다고 한다.
똑같은 말씀을 들어도,
그 말씀이 삶에 배어들고 역사하는 능력이 되기 위해서는
구원의 능력으로 역사하시는 주 예수의 손길이 필요하다.

목록
위의 정보가 도움이 되었습니까? 되었다() 잘모르겠다() 안되었다()